ⓒ 2008 광조우, 중국

Golden Bridge Hotel  222호
난 거기에 멍한표정을 짓고 있었다